JANG SOON IM [on] JASON MONES

Rainbow Time Machine_Jason Mones

Rainbow Time Machine, oil paint on canvas {2013} Jason Mones

2007년 정도에 내가 Yale의 오픈스튜디오를 갔을때 나는 많은 대학원생들의 작품 중 한 작가의 그림에 많은 시간을 할애했었다. 그 그림은 황량한 사막에 덩그러니 놓인 통나무 집 한채의 배경에, 토이스토리의 Sheriff Woody처럼 생긴 카우보이가 약간 어정쩡하게 서있는 그림이었다. 분위기는 초현실주의와 디즈니의 중간쯤으로 보였고, 전체적인 배경은 현실을 반영하는 어떠한 관념과 디즈니 가상현실의 폐단 정도가 뒤섞인 모습이었다. 당시 용기를 내어 작가에게 그림에 대해 몇가지 물어봤던 기억이 난다.

At Yale’s Graduate Open Studio in 2007, I spent quite a long time in front of Jason Mones’ paintings. One in particular depicted a cowboy that looked like Woody from the  movie “Toy Story“, standing awkwardly in the background of an empty desert with a log cabin in the foreground. The entire atmosphere was both surreal and Disney-ified–the scene looked like a mixture of abstract ideas and  false (or maybe virtual) realities. I asked Jason several questions regarding his paintings, in order to figure out his thought process.

그리고 2012년에 나는 그 작가를 오마하의 Bemis 아티스트 레지던시 프로그램에서 다시 만났다. 그의 그림은 Yale의 딱딱하고 이론적인 날카로움에서 좀 더 자유분방해진 느낌이었다. 그림 속 등장인물들의 형체는 더욱 일그러져있었고, 그림은 그 그림으로써의 정체성을 더욱 자각하고 있었다. 그리고 특히 그림 화면의 모든 부분은 한층 그를 닮아 있었다.

DroneFruit (light)_Jason Mones

Drone Fruit, oil paint on canvas, {2013} Jason Mones

In 2012 I met him again as a fellow artist at the Bemis Artist Residency program in Omaha, Nebraska. His work had become more open and liberated from Yale’s straight and stubborn academicism. Figures in his paintings had become more distorted and the entire painting looked to be aware of  its own identity as “a painting”.  The surface showed the artist’s intentional and unintentional brush-strokes. I would argue that his paintings became more like himself than they had ever been before.

그의 그림 “Drone Fruit”은 그의 작업방식이 잘 나타나 있다. 거대한 버섯은 그 윗부분이 UFO를 닮았으며 그 아랫부분에 뚫린 구멍 사이로 2차대전에 참전했을것만 같은 구식의 비행기가 윙윙 파리처럼 날아 나온다. 한가로운 버섯에 한가로운 장난감 비행기같지만 또한 아래 잔디 모양은 흡사 UFO가 땅으로 기둥같은 레이져를 발사하여 폭파하는 상황같은 묘한 이중성이 있다.

His recent painting Drone Fruit shows his work and thought process sure enough. A giant mushroom looks like a spinning UFO shooting laser beams to the ground, causing a grass explosion. The mushroom stalk quietly spits World War II era airplanes into the sky like buzzing mosquitos. There is a lot to decode. Every gesture he makes redefines and confuses the painting as a whole. Embracing the prospect of  multiple readings, Jason Mones picks his figures and compositions {by working subconsciously to outline a narrative.}(Mones)

“Hand Plant”에서는 Jason 특유의 우스꽝스러우면서 괴기스러운 분위기가 회화를 통해 효과적으로 연출된다. 화분의 잔디는 화면에 가득차게 확대되어 보여짐으로써 마치 B급 공포물에 나오는 서툰 클로즈업 장면같다. 잔디 사이로 나온 네개의 손가락은 그 빛과 그림자의 대조로 인해 얄팍한 긴장감을 주기에 더욱 더 우스꽝스러운 B급 분위기가 난다.

HandPlant (light)

Hand Plant, oil paint on canvas, {2013} Jason Mones

In his painting Hand Plant, Jason’s own humor and sincerity are efficiently carried by the medium of painting. The zoomed-in plant in a pot fills the entire scene, reminiscent of a B-horror movie close-up. Four creepy fingers reach out of the green in a dramatic chiaroscuro.

JM07

Payless, oil paint on canvas, 58″ x 64″, {2011} Jason Mones

 ”Payless” 가게 앞에서 시위를 하는 Payless, 말 그대로 ‘급여가 없다’며 시위하는 사람들. 작가는 아마도 여성의 나체 시위에 대한 이야기를 하려는 것 같다. 회화에서 여성의 신체는 미의 상징으로 이용되어져 왔으나, 그의 그림체는 곡선을 통해, 그리고 다소 중성화된 (겨드랑이의 털) 신체를 그림으로써 전체적인 분위기가 희화화되고 그 심각한 사회현상은 서툴러진다.

 규칙을 지속적으로 와해시키는 그의 작업은 페인팅의 본연의 임무를 더욱 강조한다. 회화가 회화임을 자각하며 그 자신의 정체성을 더욱 알아가는 것처럼, 그의 작업과정은 앞으로 그 과정 자체에 더욱 집중될 것이라는 점에서 그가 매체를 통해 해나갈 작업들은 무궁무진해 보인다.

JM04

[LEFT] IOU3, oil on canvas, {2012} Jason Mones [RIGHT] Tommy Gun, 10″ x 8″,oil paint on canvas, {2012} Jason Mones

A street demonstration plays out in front of the Payless shoe store? The artist seems to depict a nude parade. Although historically female nudity has been often used as a symbol of beauty and desire, here Jason’s painting neutralizes the femininity of the nude through the depiction of armpit hair and a bold painterly rendering of the body line. The problematic social context and those issues surrounding it become messy and humorous in his world. His paintings reflect our own daily lives. And there are still many more days left to explore in his work.

ABOUT THE CONTRIBUTORS

JASON MONES: Received his MFA from Yale in 2008. Mones has taught at the University of Connecticut and Dowling College, while he currently teaches at Montclair University in New Jersey. He lives and paints in Brooklyn, NY. He has exhibited internationally, including shows in Seoul (S. Korea, 2012) and at the AIM Biennial: Bronx Museum A in New York in 2013.

JANG SOON IM: A Korean born artist living and working in the United States. He is interested in presenting battles between ancient armies from past eras as an unattainable fantasy, a depiction of alternative worlds. For more on him and his work, click his name to visit his website.

Post Navigation